• [국외뉴스] 생물다양성이 높은 지역에 사는 사람일수록 정신이 건강해
  • 기후변화행동연구소
    조회 수: 74, 2021.04.22 15:10:59
  • 다양한 식물과 새가 서식하는 곳에 사는 사람이 더 건강하다. 학술지 경관과 도시계획에 실린 독일 학자들의 논문에 따르면, 높은 생물다양성과 사람들의 정신건강이 양의 상관관계를 보였다. 또한, 공원과 녹지가 거주지에 가까울수록 사람들의 정신이 건강했다. 다양한 동식물의 서식은 다른 자연환경이 좋다는 간접적인 증거이기도 하다. 단, 학자들은 무엇이 이러한 상관관계를 일으키는지 규명하려면 장기간에 걸친 자료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https://www.eurekalert.org/pub_releases/2021-03/gcfi-bip033121.php

     

엮인글 0 https://climateaction.re.kr/news02/181277/639/trackback

댓글 0 ...

위지윅 사용
번호
제목
닉네임
678 기후변화행동연구소 75 2021.05.28
677 기후변화행동연구소 89 2021.05.28
676 기후변화행동연구소 99 2021.05.28
675 기후변화행동연구소 49 2021.05.28
674 기후변화행동연구소 99 2021.05.28
673 기후변화행동연구소 38 2021.05.28
672 기후변화행동연구소 81 2021.05.28
671 기후변화행동연구소 61 2021.05.28
670 기후변화행동연구소 145 2021.04.22
669 기후변화행동연구소 76 2021.04.22
668 기후변화행동연구소 142 2021.04.22
667 기후변화행동연구소 104 2021.04.22
666 기후변화행동연구소 93 2021.04.22
665 기후변화행동연구소 89 2021.04.22
664 기후변화행동연구소 48 2021.04.22
663 기후변화행동연구소 69 2021.04.22
662 기후변화행동연구소 156 2021.04.22
661 기후변화행동연구소 61 2021.04.22
660 기후변화행동연구소 45 2021.04.22
기후변화행동연구소 74 2021.04.22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