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국내뉴스] 빨라진 ‘벚꽃엔딩’⋯ 기후변화가 앞당긴 생태계 시계
  • 기후변화행동연구소
    조회 수: 93, 2021.04.22 15:22:49
  • 일본, 미국, 한국 등 세계 곳곳에서 올해 벚꽃이 핀 시기가 예년보다 훨씬 빠른 것으로 나타났다. 4월 6일, 기상청에 따르면 서울의 벚꽃은 3월 24일에 개화해 1922년 관측을 시작한 이래로 가장 빨랐다. 역대 가장 빨랐던 지난해보다 3일이, 평년보다 17일이 빨랐다. 벚꽃이 일찍 개화하는 이유는 기온이 점점 상승하는 것으로, 강우량이나 날씨에 따라 개화 시기는 매년 달라지지만 그 시기가 점점 앞당겨지는 추세다. 실제로 한국 3월 평균 기온은 1973년 이후 가장 높은 8.9°C로 집계됐다. 이와 관련해 국립수목원 소속 손성원 연구사는 “식물의 생태 시계가 빨라지고, 일부 고산 식물의 생육지가 감소하는 등 기후변화가 우리나라 식물 생태계에도 큰 영향을 미치고 있는 것은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이라고 강조했다.

     

    https://www.ekn.kr/web/view.php?key=20210406010001165

     

엮인글 0 https://climateaction.re.kr/news02/181284/f79/trackback

댓글 0 ...

위지윅 사용
번호
제목
닉네임
78 기후변화행동연구소 61 2021.04.22
77 기후변화행동연구소 156 2021.04.22
76 기후변화행동연구소 69 2021.04.22
75 기후변화행동연구소 48 2021.04.22
74 기후변화행동연구소 89 2021.04.22
기후변화행동연구소 93 2021.04.22
72 기후변화행동연구소 104 2021.04.22
71 기후변화행동연구소 142 2021.04.22
70 기후변화행동연구소 76 2021.04.22
69 기후변화행동연구소 145 2021.04.22
68 기후변화행동연구소 61 2021.05.28
67 기후변화행동연구소 81 2021.05.28
66 기후변화행동연구소 38 2021.05.28
65 기후변화행동연구소 99 2021.05.28
64 기후변화행동연구소 49 2021.05.28
63 기후변화행동연구소 99 2021.05.28
62 기후변화행동연구소 89 2021.05.28
61 기후변화행동연구소 75 2021.05.28
60 기후변화행동연구소 96 2021.05.28
59 기후변화행동연구소 127 2021.05.28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