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후변화의 새로운 양상이 배출량 감축 법제화로 이끌 수 있어
  • 기후변화행동연구소
    조회 수: 430, 2018.09.18 14:57:21
  • 기후학의 새로운 연구로 폭염과 빙하의 붕괴와 같은 극단적 기후와 대량 멸종 등이 일어날 가능성이 더욱 커졌다는 것이 밝혀졌다. 2015년 파리협정에 따라 배출량을 감축하는 것이 가능해 보이지 않지만, UC 샌디에이고 과학자들은 새로운 상황 변화로 기후변화 관련 정책이 변화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부자 나라들이 폭염을 경험하고 있다. 지금까지 과학자들은 부자 나라들의 10억 명의 사람들이 배출은 더 많이 하지만, 가난한 나라 사람들이 더 많은 고통을 겪을 것이라고 말해왔다. 미국에서 가장 부유한 포도주 제조 농장 지대인 소노마와 나파에서 이번에 겪은 거대한 산불과 일본에서 겪은 폭염, 유럽에서 겪은 초거대 산불 등은 더 큰 정치적 영향력을 발휘할 것이라고 저자는 말했다. 뜨거운 지구는 인간의 건강에 해롭다. 2050년 이후에는 44% 이상의 땅이 가뭄에 시달릴 것이라고 연구자들이 예측했다. 남유럽, 북미, 동남아의 많은 지역, 대부분의 아마존이 가뭄을 겪을 것이고, 14억 명이 이에 노출될 것이다. 2050년까지 50%의 확률로 절반 이상의 지구 인구가 여름 평균 기온이 역사상 기록된 가장 더운 여름보다 더 더운 여름을 겪을 것이고, 10~30%의 확률로 21세기 말에 54℃에 이르는 폭염이 덮칠 것이다. 그러나 그들은 아직 행동을 취할 시작이 남아 있고 과학자들의 사회가 이런 발견을 널리 알리고 사회에 영향력을 발휘하여 다양한 그룹들과 협력을 강화하는 노력으로 이끌 수 있다고 말했다. https://phys.org/news/2018-08-insights-climate-legislative-momentum-emissions.html

엮인글 0 https://climateaction.re.kr/news02/175192/663/trackback

댓글 0 ...

위지윅 사용
번호
제목
닉네임
738 기후변화행동연구소 32 2021.09.24
737 기후변화행동연구소 38 2021.05.28
736 기후변화행동연구소 39 2021.07.26
735 기후변화행동연구소 39 2021.09.24
734 기후변화행동연구소 39 2021.11.10
733 기후변화행동연구소 40 2021.07.26
732 기후변화행동연구소 40 2021.09.24
731 기후변화행동연구소 41 2021.04.22
730 기후변화행동연구소 41 2021.11.10
729 기후변화행동연구소 42 2021.09.24
728 기후변화행동연구소 42 2021.11.10
727 기후변화행동연구소 45 2021.04.22
726 기후변화행동연구소 46 2021.09.24
725 기후변화행동연구소 47 2021.07.26
724 기후변화행동연구소 47 2021.07.26
723 기후변화행동연구소 48 2021.04.22
722 기후변화행동연구소 49 2021.05.28
721 기후변화행동연구소 51 2021.09.24
720 기후변화행동연구소 51 2021.11.10
719 기후변화행동연구소 51 2021.11.10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