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워라밸’만큼 중요한 ‘클라밸’, 기후변화와 삶의 균형 맞춰
  • 기후변화행동연구소
    조회 수: 8789, 2020.10.12 11:07:20
  • 지속가능한 소비(sustainable consumption)란 현재 세대의 소비가 환경과 생태계에 부정적인 영향을 주지 않고 미래 세대에게 소비의 질을 보장할 수 있는 소비로 쉽게 설명할 수 있습니다. 흔히 ‘녹색 소비’나 ‘친환경 소비’, ‘윤리적 소비’로 이야기되곤 합니다. 
     
    지속가능한 소비에는 여러 유형이 있습니다. 실생활에서 전기나 물을 절약함으로써 자원 소비를 줄이는 것, 필요한 제품만을 구매하고 불필요한 소비를 줄이는 것, 에너지 소비등급이 높은 제품과 같은 친환경 제품을 구매하는 것, 포장을 줄이고 재활용을 생활화하여 폐기물 발생량을 줄이는 것 등이 있습니다. 기후변화행동연구소에서는 이러한 속가능한 비를 실천하는 사람들을 줄여서 ‘지소씨’라고 표현한 적이 있습니다(이순희, 2018~2019). 
     
    Jisossi-Figure.png
     
    지소씨들은 과연 지속가능한 소비를 어떻게 실천하고 있을까요? 
     
    먼저 미니멀 라이프(minimal life)를 실천합니다. 물건에 대한 소비와 사용 시간을 줄이고 그 대신 책을 읽거나 봉사활동을 하는 등 무소유에서 행복과 여유를 찾는 생활 방식입니다. 또 물건을 구매하실 때 제품의 상단에 환경마크/환경표지 또는 탄소발자국 마크를 보신 적이 있을 겁니다. 탄소발자국은 제품 생산 시 배출되는 온실가스의 양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는 마크입니다. ‘지소씨’는 환경마크가 그려져 있는 제품이나 온실가스를 적게 배출하는 제품을 선택하여 구매합니다.
     
    최근 쓰레기 대란, 플라스틱 대란이라는 말을 자주 들으셨을 겁니다. 특히, 플라스틱으로 배출된 온실가스가 세계 온실가스 배출량의 약 3.8%를 차지하나, 2050년에는 약 4배 가까이 늘어날 것이라고 합니다. 지속가능한 소비에서 중요한 것 중 하나가 소비 활동으로 발생하는 폐기물을 줄이는 것입니다.
     
    ‘지소씨’는 쓰레기가 없는 삶을 만들기 위하여 ‘제로 웨이스트’(zero waste) 운동에 동참합니다. 플라스틱이나 일회용품을 사용하지 않고 에코백이나 장바구니, 텀블러 등을 사용하는 것이죠. 이외에도 많은 ‘지소씨’들이 제품을 구매할 때 공정무역 제품이나 친환경 제품을 구매합니다. 이 같은 ‘지소씨’의 소비는 개인의 소비로만 끝나는 것이 아니라 제품과 제품을 생산하는 기업에 영향을 주게 됩니다.
     
    1990년대 의류 및 신발 업체 나이키(Nike)에 대한 불매운동이 그 대표적인 사례입니다. 나이키가 동남아 지역의 아동을 고용하여 노동력을 착취함이 알려져 소비자들이 불매운동에 나섰습니다. 이에 따라, 나이키는 하청업체에서 일하는 노동자의 나이를 18세 이상으로 규정하는 ‘아동 노동 금지규칙’을 선포하였으며 노동자의 작업 환경을 보장하는 지침을 만들어 협력업체가 이를 준수하도록 하였습니다. 또 다른 사례로, 열대우림을 개발한 목장에서 나온 쇠고기를 사용한다는 이유로 미국의 햄버거 회사인 버거킹에 대한 불매운동이 일어났고 이에 따라 버거킹은 남미산 쇠고기 사용을 중지하였습니다. 
     
    지속가능한 소비가 이처럼 기업에도 영향을 미친다고 하면, 기업의 입장에서는 손해가 아닐까 생각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하지만 그렇지는 않습니다. 기업은 재활용 및 재이용할 수 있는 원자재를 사용하고 생산 공정에서 발생하는 폐열, 폐가스 등을 회수해 이용하는 방법 등을 통해 원가를 절감할 수 있고, 그와 동시에 지소씨의 요구를 만족시킬 수 있습니다. 또한 친환경 이미지를 구축해 고객의 신뢰를 얻고 기업 브랜드 가치를 상승시키는 등 무형의 가치를 창출할 수 있습니다. 지속가능한 소비가 기업에 부정적인 것이 아닌 기업생태계와 사회를 긍정적으로 변화시키는 원동력이 될 수 있습니다. 
     
    최근 일반 시민 대상으로 시행된 설문 조사 결과에 따르면, 친환경 소비에 대한 참여가 저조한 이유로 ‘개인에게 당장 큰 이득이 없고 불편하다’와 ‘혼자서는 효과가 없을 것 같다’가 꼽혔습니다. 그러나 희망적인 면도 있었는데, 친환경 상품에 대하여 돈을 더 지불할 의사가 있다는 질문에 71%가 ‘그렇다’고 답했습니다. 많은 분이 친환경 활동에 관심이 있고, 지속가능한 소비를 하고자 합니다.
     
    최근에 ‘워라밸(Work-Life Balance)’이라는 용어를 많이 이야기하죠? ‘워라밸’은 직업을 선택할 때 고려하는 중요한 요소로 떠올랐고, 국가에서도 권장하는 가치가 되고 있습니다. 우리 연구소에서는 워라밸과 비슷한 개념으로 클라밸(Climate-Life Balance)을 제안하고 있습니다. 그동안은 우리의 생활 속에서 기후변화를 고려하지 않았지만, 이제는 기후변화와 삶의 균형을 이루자는 의미를 담은 생활 실천 슬로건입니다. 소비는 삶의 일부분입니다. 클라밸을 이루기 위하여 우리가 하는 소비를 지속가능한 소비로 바꿀 것을 제안합니다.
     
    참고문헌
    이순희. (2018~2019). 기후변화 시대, ‘지소’ 씨의 똑똑한 의류 생활. Klima 연재 기획기사.
    (1) 온실가스, ‘지소’ 씨 옷장에서도 몽글몽글
    (2) 버려지는 옷을 줄이면 온실가스도 줄어든다
    (3) 구매력으로 세상을 바꿀 수 있다

    조아라 연구원

     

     

     

    원고료 후원.jpeg

     

     

엮인글 0 http://climateaction.re.kr/index.php?mid=news01&document_srl=178718&act=trackback&key=d9f

댓글 0 ...

위지윅 사용
번호
제목
닉네임
366 기후변화행동연구소 177 2021.02.04
365 기후변화행동연구소 130 2021.02.04
364 기후변화행동연구소 140 2021.02.04
363 기후변화행동연구소 300 2021.02.04
362 기후변화행동연구소 2701 2020.12.23
361 기후변화행동연구소 3492 2020.12.23
360 기후변화행동연구소 2671 2020.12.23
359 기후변화행동연구소 7658 2020.11.19
358 기후변화행동연구소 6916 2020.11.19
기후변화행동연구소 8789 2020.10.12
356 기후변화행동연구소 8801 2020.10.12
355 기후변화행동연구소 8800 2020.10.12
354 기후변화행동연구소 9328 2020.09.02
353 기후변화행동연구소 9721 2020.09.02
352 기후변화행동연구소 8901 2020.09.02
351 기후변화행동연구소 8836 2020.07.07
350 기후변화행동연구소 9031 2020.07.07
349 기후변화행동연구소 9839 2020.06.05
348 기후변화행동연구소 9628 2020.06.05
347 기후변화행동연구소 9311 2020.06.05
태그